고객지원서비스
HOME > 소식 > 식품안전뉴스     
 백설기데이 우리 쌀 백설기로 마음 전하세요
구분  식품닉네임  운영자
작성일시  2020-03-13 10:18:31 조회수  86
 농촌진흥청(청장 김경규)은 ‘백설기데이’(3월 14일)1) 를 맞아 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를 나누며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.



 ○ 백설기데이는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에 마음을 담아 선물함으로써 쌀 소비를 촉진하고 건전한 선물 문화 정착을 돕고자 지정된 날이다.



 ○ 2012년부터 시행되어온 백설기데이는 해를 거듭하며 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를 먹기 편한 간편식으로 인식시키는데 한몫했다. 최근에는 백설기가 각종 모임이나 행사의 단골간식으로 선호되고 있다.



□ 백설기데이 기념행사는 12일 국립식량과학원 1층 현관에서 열려 백설기를 직원들에게 나눠주는 한편, 사내 커플들이 사랑의 마음을 담은 백설기를 서로 전달할 예정이다.



 ○ 이와 함께 우리 쌀의 우수성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확산을 통한 건전한 소비를 유도할 계획이다.



□ 농촌진흥청은 우리 쌀의 경쟁력을 키워 소비를 늘리는데 기여하기  위해 다양한 쌀 품종을 개발하고 있다.



 ○ 우리 국민 1인당 쌀 소비량은 2019년 59.2㎏으로, 1970년 136㎏에 비해 절반 이상 줄었다.



 ○ 국립식량과학원에서는 쌀을 불리지 않고 제분기로 쉽게 빻아서 떡 등을 만들 수 있는 쌀가루 전용 품종 ‘가루미’를 개발해 보급을 늘려가고 있다.



□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기획조정과 곽도연 과장은 “우리 쌀로 만든 백설기를 나누며 건강도 챙기고 사랑도 전하는 문화가 자리 잡아 우리 쌀의 소비가 촉진되기를 기대한다.”라고 전했다.

 

**출처 농촌진흥청
목록 
♧ 로그인 후, 코멘트를 작성할 수 있습니다.
다음글    만성콩팥병, 건강한 9대 생활수칙 실천으로 예방 가능!
이전글   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(3.9)
  오시는길 이용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  
logo 주소
  센터 공식블로그 인천광역시 식품의약품안전처 보건복지가족부 대한영양사협회 국번없이 1399